원래 두 번째 글은 왜 git 이 필요한지에 대해서 작성하려고 했으나 계획을 변경했다. 

 

첫째, 일단 난 왜 git이 필요한지 안다. 굳이 여기서 간증글을 쓸 시간은 없다.

둘째, 지금 이 글을 보는 사람이 git의 필요성을 모르고 들어왔을 거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셋째, 행여 git의 필요성을 모르는 사람이 들어왔으면 아마 아직 짠 코드 양이 적어서 그럴 것이라고 추측한다. 
코딩을 더 하다가 오면 생각이 바뀌지 않을까.

 

그럼 바로 git과 GitHub의 관계부터 짚고 넘어가겠다.

 

git

git 은 버전관리(version-control) 프로그램이다.

버전 관리 프로그램은 말 그대로 파일의 "버전"을 관리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처음에 이 말을 들었을 때는 "뭔 버전? 워드 2013 뭐 이런 버전인가?" 했는데 다음 짤을 보고 한 번에 이해가 되었다. 

 

아... 이 버전~

한컴오피스나 Word의 검토 기능을 자주 사용해본 사람이라면 다음 그림도 익숙한 화면일 것이다. 

수정 전 내용을 보여주는 것과 함께 누가 어디를 어떻게 수정했고 왜 수정했는지에 대한 문구를 볼 수 있다. 

버전 관리 프로그램의 주된 목적은

  1. 첫 번째 사진과 같이 같은 파일을 여러 번 다양한 사람에 의해서 수정을 해야 하는 경우 각각의 파일들을 최신순으로 추적해 주며
  2. 두 번째 사진과 같이 각 파일이 이전 버전들과 어떻게 달라졌는지를 비교해주는 것이다. 

git은 이러한 버전 관리 프로그램의 한 종류이다. 

 

뭐 대충 2000년대 전에 개발되었을 거고 2005년에 개발이 되었고, 개발자는 리눅스의 개발자 Linus Torvalds이며 현재는 일본인 개발자 Junio Hamano에 의해 유지되고 있다. 

 

버전 관리 프로그램의 종류는 git 외에도 수 십 종이 있으나 현재 적극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것은 많지 않고 굳이 하나를 더 알아야겠다면 CVS랑 Subversion 정도. CVS, Subversion, git 모두 오픈소스에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지만, git은 모든 사용자가 데이터를 가지고 있지만 CVS와 Subversion은 중앙집중형 시스템이라는 점에서 다르다.

 

기업에 들어가면 자체 버전관리 시스템을 사용하게 될 것이고, 그 외에는 거의 대부분이 git을 사용하고 있다고 생각해도 무방하다. 

 

하지만 이러한 버전 관리를 포함하는 모든 데이터 관리의 핵심 기능이 하나 빠졌다. 

 

바로 백업과 공유이다. 

 

 

GitHub

GitHub는 git을 더욱 손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온라인 서비스이다.

모든 프로그래머는 고양이를 좋아한다. (아마?)

 

GitHub는 git이 나온 지 3년 뒤에 론칭했다. git 프로그램이 이렇게 인기 있는 버전 관리 소프트웨어로 성장하도록 만든 중요 동력원 중 하나가 아닐까 하고 생각할 정도로 다양한 기능들을 제공하며 무엇보다 remote repository를 무료로 제공해준다. 

 

git은 앞서 설명했듯이 중앙집중형인 CVS와 다르기에 모든 데이터가 로컬 컴퓨터에 저장이 된다.(local repository) 때문에 만일 로컬 컴퓨터에 문제가 생기거나 데이터가 있는 폴더를 실수로 홀라당 날려먹으면 버전 관리고 뭐고 끝이 난다. 

git에서는 이러한 문제를 원격 저장소, remote repository라는 것을 사용해서 해결할 수 있는데, 말 그대로 로컬에 있는 데이터를 local이 아닌 다른 컴퓨터 (주로 클라우드 서버)에 저장하여서 데이터를 백업해둘 수 있다. 

 

하지만 이를 단순히 "백업"이라고 말하기에는 마음이 편하지 않다. 심지어 GitHub의 Help page에 들어가면 "Git is not adequately designed to serve as a backup tool."이라고 언급을 하고 있다. 물론 원격 저장소를 사용하면 로컬에 있는 데이터를 백업해두고, 로컬에 문제가 있을 때 다시 복구할 수 있지만, 다른 사용자와 코드를 공유하거나 완성된 프로그램을 배포하는 등 훨씬 다양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다.

 

굳이 백업이라는 단어를 써서 원격 저장소를 설명하자면, "소스코드에 특화된 강화된 기능을 가지는 공개용 백업"?

 

몇 가지 GitHub의 기능을 나열하면 아래와 같다.

  • 원격 저장소 기능
  • Issues : 버그 신고 혹은 기능 추가 요청. "이 기능 좀 넣어주세요~", "이거 안 되는데요?"
  • Pull requests : 다른 사용자가 직접 코드를 수정해서 원격 저장소 오너에게 이 코드를 사용해달라고 제안하는 기능.
  • Wiki : 원격 저장소에 있는 프로그램에 대한 위키 페이지 운영 기능.
  • Releases : 배포용 프로그램 생성 기능.

이 모든 것을 무료로 제공 가능한 이유는 단순한 텍스트 파일인 소스코드의 크기가 크지 않기 때문이다. 

개발자가 한평생 작성하는 소스코드는 CD 한장을 채우지 못한다.

때문에 GitHub에 올리는 파일의 크기는 아래와 같은 제약을 받는다.

각 파일별 최대 크기 100MB (인터넷 브라우저로 업로드시 25MB)
권장 원격 저장소 크기 1GB 미만
최대 원격 저장소 크기 100GB*
단 1GB가 넘어가면 지속적으로 저장소 크기를 줄이라고 연락이 옴.

한마디로 소스코드 외에 다른 것들은 가능하면 올리지 말라는 것이다. 

 

예전에는 사전에 지정한 사람만 들어올 수 있는 비공개 원격 저장소를 무료 계정에서는 5개로 제한했었는데 이 제한은 없어진 모양이다. 월 USD7을 내면 Pro 계정으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한데 이마저도 학생들에게는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아래 링크를 참고할 것.

https://education.github.com/pack

 

GitHub Student Developer Pack

The best developer tools, free for students. Get your GitHub Student Developer Pack now.

education.github.com

 

물론 Github가 git을 위한 유일한 원격 저장소 서비스 제공자는 아니다.

 

GitLab, Bitbucket 등 다양한 업체가 있으나 둘러본 적은 없다.

 

따라서 앞으로의 글도 GitHub에 초점을 맞춰서 작성할 예정이다. 

 

잘못된 정보는 댓글로 지적해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Posted by Admin Knowblesse
0 Comments